globalmakers

제주도, 신천지 교인 유증상자 27명 조사 모두 음성

center
사진= 제주도
[글로벌메이커스 박정현 기자] 제주도가 신천지 교인 유증상자 27명을 조사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판정 받았으며, 나머지 7명에 대해 검사를 진행 중이라고 브리핑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6일 오후 7시경 정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로부터 제공받은 신천지 교인 명단 속 646명을 대상으로 1차 전수조사를 실시, 후속 조치에 나섰다고 밝혔다.

도는 1차 전수조사 결과 총 603명 중 34명의 유증상자를 파악했다. 유증상자 34명 중 27명에 대한 코로나 진단검사를 완료했고, 결과는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

나머지 유증상자 7명에 대해서는 검사가 진행 중이고, 검사결과가 나오는 즉시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39명은 연락이 닿지 않았다.

한편, 중대본은 신천지 교회 측의 요구를 받아들여 신천지 교회 관계자를 입회토록 했으며, 제주도는 입회자에 대해 사전 발열체크와 대구 방문 및 증상 유무 등의 문진과정을 거친 후에 입회를 허용했다.

news@globalmakers.co.kr
<Copyright ⓒ GlobalMarkers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