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makers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공승연, ‘개똥룩’ 엿볼 수 있는 촬영 현장

center
[글로벌메이커스 이선규 기자] 공승연이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촬영 현장에서 제대로 ‘공타민’했다.

공승연이 출연중인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이 인기리에 방영중인 가운데, 현장의 피로회복제로 등극한 그의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되어 눈길을 끈다. 조선의 억척 처자 개똥이 역을 맡아 매회 흥미진진한 기운을 돌게 하는 공승연이 촬영장에서도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한 것.
이에 공개된 사진 속 공승연은 비글미 넘치는 장난꾸러기 모습부터 상황에 따라 달라진 일명 ‘개똥룩’의 변천사까지 탁월하게 소화하며 유쾌함을 더하고 있다. 여기에 뜨거운 연기 열정으로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는다는 공승연은 이 때문인지 촬영 현장의 아이디어 뱅크로 통하며 언제나 준비된 모습으로 임한다는 후문.

이처럼 꽃파당의 공타민(공승연과 비타민의 합성어) 공승연은 매회 망가짐을 불사한 거침없는 활약으로 킬링포인트를 양산, 개똥이의 성장을 드라마틱하게 그려내고 있는 한편, 회를 거듭할수록 빛을 발하는 공승연의 매력은 매주 월, 화 밤 9시 30분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lsk@globalmakers.co.kr
<Copyright ⓒ GlobalMarkers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리즈 SERIES

영상

인공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