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makers

서울시-현대차, 'GBC 신축 공공기여 이행' 협약

center
현대차 GBC 조감도. (사진=뉴시스 DB)
[글로벌메이커스 김성근 기자] 서울시는 현대자동차부지 특별계획구역 복합시설(GBC) 신축사업 건축허가 이후, GBC 개발에 따른 공공기여 계획 이행을 위해 13일 현대차와 ‘공공기여 이행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도시관리계획 변경 결정 고시(’19.6.27)를 통해 확정된 공공기여 이행 관련 총량, 대상사업 및 제공방식 이외에 도시관리계획 변경 결정조서상 반영이 어려운 세부사항 규정을 위해 체결하게 됐다.

이번 공공기여 이행 협약서에 반영된 주요내용은 “서울시 위탁시행에 따른 세부절차”, “위탁비용 관리 방식” 및 “협의체 운영” 등이다.

구체적으로, “위탁시행에 따른 세부절차” 와 관련해서는 서울시가 공공기여 대상사업 설계과정의 위탁시행시 설계용역 관련 타당성심사, 건설기술심의 등의 공공절차를 통해 경제적이면서도 시설물 성능수준을 동시에 만족할 수 있도록 설계 예정이다.

또, 공사 과정에서도 공사 감리의 위탁시행을 통해 향후 대규모 건설공사에 따른 안전 및 환경 관리에도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외 “위탁비용 관리 방식” 과 관련해서는 대규모 위탁비용의 안전하고 투명한 관리를 위하여 에스크로우(ESCROW) 제도를 활용하여 서울시와 현대차간 상호 투명하고 안전한 절차를 통해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협의체 운영” 절차를 마련하여 향후 대규모 공공기여 사업 추진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문제 발생시, 합리적인 해결을 통해 공공기여 사업이 안정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했다.

news@globalmakers.co.kr
<Copyright ⓒ GlobalMarkers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