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makers

네이버-카카오보다 평균 연봉 높은 벤처기업이 있다

center
사람인
[글로벌메이커스 강성규 기자] 연매출 1,000억원이 넘는 ‘벤처천억기업’ 중 직원 1인당 평균 급여가 가장 높은 기업은 ‘유진테크’로 조사됐다.

사람인이 벤처기업협회가 발표한 ‘2018년 매출 1000억원 이상 벤처기업(587개사)’ 중 289개 기업의 사업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1위를 차지한 유진테크의 1인당 평균 급여(연봉·수당·성과급 등 포함 실지급액 기준, 천단위 이하 절사)는 9,400만원으로 시총 상위 100대 기업의 평균 연봉(8,100만원)보다 무려 1,300만원 더 높았다. 다음으로 ▲에이디테크놀로지가 9,000만원으로 2위에 올랐다. 이어 ▲엔씨소프트(8,952만원) ▲씨에스윈드(8,900만원) ▲에스에프에이(8,900만원) ▲카카오(8,412만원) ▲테스(8,100만원) ▲네이버(7,706만원) ▲고영테크놀러지(7,700만원) ▲제이와이피엔터테인먼트(7,696만원)가 상위 10개사에 들었다.

전체 조사대상 기업의 1인당 평균 급여는 4,927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한국경제연구원이 발표한 2018년 임금근로자 평균 연봉 3,634만원보다 1,300만원 가량 높은 금액이다. 실제로 조사대상 기업 10곳 중 9곳(89.6%, 259개사)이 평균 연봉 3,634만원 이상이었다. 또, 평균 연봉이 5,000만원 이상인 기업은 136개사로, 조사대상 기업의 절반(47.1%)에 달했다.

성별에 따라 평균 급여도 차이가 있었다. 전체 기업의 남성 근로자 평균 연봉은 5,287만원인데 비해, 여성 근로자는 3,694만원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1,593만원 적었다.

남성은 연봉 상위 10개 기업은 엔씨소프트(1억181만원) ▲제이와이피엔터테인먼트(9,890만원) ▲카카오(9,664만원) ▲씨에스윈드(9,600만원) ▲유진테크(9,400만원) ▲에이디테크놀로지(9,400만원) ▲에스에프에이(9,100만원) ▲네이버(8,315만원) ▲제주반도체(8,300만원) ▲테스(8,100만원)였다. 특히, 엔씨소프트는 평균값이 1억원을 넘겨 눈길을 끌었다.

여성은 ▲유진테크(9,900만원) ▲에이디테크놀로지(7,000만원) ▲네이버(6,616만원) ▲카카오(6,590만원) ▲고영테크놀러지(6,300만원) ▲엔씨소프트(6,286만원) ▲테스(5,700만원) ▲삼보모터스(5,629만원) ▲삼성메디슨(5,600만원) ▲엔브이에이치코리아(5,566만원)가 이름을 올렸다.

ksk@globalmakers.co.kr
<Copyright ⓒ GlobalMarkers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