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makers

갤럭시 버즈 플러스 vs 에어팟 프로...장단점 알아보니

center
사진=삼성전자 갤럭시 버즈 플러스
[글로벌메이커스 박정현 기자] 삼성 갤럭시버즈 플러스와 에어팟 프로의 경쟁이 치열하다. 무선 이어폰 시장을 이끌어 가던 에어팟은 삼성전자의 갤럭시 버즈, 갤럭시버즈 플러스 등이 등장함에 따라 점점 더 확실한 경쟁력을 가지기 위해 애쓰고 있다.

현대 문명의 이기를 극도로 경험하고 있는 소비자들은 두 가지 제품 사이에서 갈등한다. 어떤 것을 사용해야 더 저렴하고, 더 뛰어난 성능을 경험할 수 있고, 더 현명한 소비가 가능한 것일까.

이에 에어팟 프로와 갤럭시 버즈 플러스 제품의 하드웨어 스펙과 가격대비 성능, 소비 만족도 등을 따져봤다.

우선 갤럭시 버즈 플러스는 최근 가장 핫한 메이커로 꼽힌다. 외형이 훨씬 아름다워졌지만 가격은 전작에 비해서도 크게 달라지지 않은 것이 특징이다. 갤럭시버즈플러스 제품의 출시 가격은 최종적으로 149달러 정도였다.

여기서 집중해야 할 것이 에어팟 프로의 가격이다. 에어팟프로는 무려 249에 판매되는 제품이다. 100달러가 더 비싸다는 것은 엄청난 가격 경쟁력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아이폰이 아닌 안드로이드폰 유저라면, 당연히 갤럭시버즈 플러스의 출시에 환호한다.

두 제품의 스펙차이는 갤럭스버즈 플러스가 블루투스 5/AAC, SBC, SSC 방식의 연결과 코덱을 제공한다면, 에어팟프로는 AAC, SBC 두 가지 방식을 제공한다.

음질도 향상됐다. 또 전작에 비해 드라이버가 하나 더 늘어 우퍼와 트위터의 2개 다이나믹 드라이버가 채택되어 있다.

갤럭시 버즈 플러스는 또 다른 강점을 가졌다. 배터리 사용 시간이 무려 2배가량 늘어난 것이다. 이어버드 배터리 용량은 58mAh에서 85mAh로 대폭 향상 됐다. 케이스도 252mAh에서 270mA로 올라섰다. 무게는 불과 6g 늘어나 각각 6.3g이다.

갤럭시버즈플러스는 배터리 사용 시간이 이어버드 단독으로만 11시간이라는 것이다. 케이스를 포함하면 무려 22시간 동안 재생이 가능한 정도다.

에어팟프로의 배터리 사용 시간은 이어버드가 4시간 반, 케이스를 포함하면 24시간이다.

에어팟프로가 더 비싼 이유로는 노이즈캔슬링을 들 수 있다. 갤럭시버즈플러스는 이번에 노이즈 캔슬링을 탑재하지 않았다.

news@globalmakers.co.kr
<Copyright ⓒ GlobalMarkers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