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makers

판교자율주행모터쇼 개막..."자율주행 총출동"

[글로벌메이커스 김성근 기자] 미래 자율주행 모빌리티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판교자율주행모터쇼(PAMS 2020)'가 15일 개막했다.

자율주행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들은 이날부터 오는 17일까지 사흘간 판교 제1,2테크노밸리 일원에서 개최되는 판교자율주행모빌리티쇼에 참석, 첨단 기술을 선보인다.

사람 대신 작업을 하는 자율주행 로봇들과 순찰로봇이 행사장 곳곳에서 구동되고, 청소로봇 서비스도 시연될 전망이다.

행사 첫날부터 마지막 날까지 펼쳐지는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시연회 '#UNTACT #CONNECT'에서는 비대면자율주행 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로봇들을 만날 수 있다.

자율주행 로봇 전문기업 '도구공간'은 순찰로봇 '코르소'가 아파트 단지를 순찰하는 모습을 선보인다. 코르소는 지정된 구역을 자율 주행하는 순찰 로봇으로 위험상황을 감지하고 가스 누출과 화재를 감지해 실시간으로 관제실에 상황을 전송한다. 인공지능 서비스 로봇기업 '베어로보틱스'는 다기능 트레이 시스템을 탑재한 스마트 푸드 서비스 로봇 '서비'를 선보인다. 로봇 서비는 신속하고 정확한 자율주행과 원격 모니터링 지원 등으로 붐비는 식당 안에서도 안전하게 서빙을 수행한다.

'브이디컴퍼니'도 자율주행 서빙 로봇 '푸두봇'과 자율주행 소독 로봇 '푸닥터'를 소개한다. 푸두봇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수상에 빛나는 깔끔한 외관을 자랑하며, 푸닥터는 지능형 소독 계획이 가능하고 뛰어난 살균소독 효과를 나타낸다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인공지능(AI)로봇과 사물인터넷(IoT) 전문기업 '엑사로보틱스'는 배달·서빙·살균·안내·요리·헬스케어 로봇 등 다양한 AI로봇으로 자율주행 시대의 일상 속 모빌리티 서비스를 구현할 예정이다.

center
15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판교 제1테크노벨리에서 열린 '제4회 판교자율주행 모빌리티쇼'에 참석한 시민들이 인근식당에서 시연중이 자율주행 배송로봇을 통한 서빙을 체험해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실내 자율주행 로봇 전문기업인 트위니 또한 물류운송 로봇인 '따르고'와 '나르고'를 소개한다. 트위니의 로봇은 산업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효율적인 관리와 통제를 통해 일반인도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이용자 중심의 기능 실현 제품이다. 특히 대상 추종 로봇 '따르고'는 간편한 원터치 방식으로 대상을 인식하고 추종이 가능해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다양한 자율주행 모빌리티를 이용해 물품 배달 서비스를 재현하는 '자율주행 랠리' 프로그램에도 여러 기업이 참여한다. 해당 행사는 자율주행 드론 및 자동차 등 자율주행 배달 모빌리티가 주문받은 물품을 도착지까지 얼마만큼 정확하게 배송하는지 자율주행 배달 과정을 세부적으로 선보인다.

판교자율주행모빌리티쇼에서는 참여 기업들의 자율주행 기술을 소개한 영상 콘텐츠 '슬기로운 자율주행 생활'도 6편의 시리즈로 제작된다. 서빙 로봇, 요리 로봇, 청소 로봇 등 자율주행 로봇과 함께하는 미래 생활 모습이 담긴 콘텐츠로, PAMS 2020의 유튜브 채널에서도 사전공개된다.

김성근 기자 news@globalmakers.co.kr
<Copyright ⓒ GlobalMarkers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상